관리 메뉴

미닉스의 작은 이야기들

이제 모든 사건은 IT 사건이다. 본문

IT가 바꾸는 세상

이제 모든 사건은 IT 사건이다.

미닉스 2012.09.06 01:21

농협 해킹, 선관위 디도스, 네이버의 검색 조작, 민주통합당의 모바일 선거 시비, MBC의 사찰 논란, 그리고 국회에 깔린 사용자 감시 프로그램까지...


인간의 모든 행위는 이제 IT와 분리할 수 없습니다. 


당신의 행적들은 CCTV, 교통카드 사용 기록, 신용카드 결제 정보, 하이패스 통과 기록, 자동 번호 인식기, 휴대폰 통화 기록, 기지국 정보, 휴대폰 GPS 정보, 와이파이 접속 기록, 포털 검색 기록, 로그인 기록 등등 수 많은 로그에 고스란히 기록됩니다.


MBC에 깔린 프로그램은 기자들이 생명과 같이 지켜야 할 취재원 정보까지 고스란히 서버로 전송하고 있었습니다.


이제 모든 사건은 IT 사건입니다.


IT 로그는 분쟁의 요소가 큰 정치적 사건에서 확증을 잡을 수 있도록 해주기도 합니다.


이런 IT의 위력은 통합진보당 사태에서 그 진면목이 드러났습니다. 


철지난 사건, 다 끝난 사건, 종북 주사파 당권파의 패권적 만행이 드러난 사건이라고 생각하는 당신, 바로 당신에게 이 글이 필요합니다.


IT 증거로 진실을 밝히는 제 글을 읽고 난다면 제 말 뜻을 이해하게 될 것입니다.


제 글은 거짓과 진실에 관한 내용입니다. 그럼에도 반전과 재미가 있습니다.


모든 것을 다 떠나서 머리 속이 완전히 뒤바뀌는 경험을 하고 싶으시다면 제 글을 계속 읽으시기 바랍니다.


김인성.














































다 보여 드릴 수 없어서 죄송합니다. 


언젠가는 전체 내용을 공개할 수 있는 날이 오겠지만 아직은 그럴 수 없습니다.


나머지 부분은 "진보의 블랙박스를 열다"란 책에 있습니다.



온라인 책 링크 


YES24     http://www.yes24.com/24/Goods/7399137?Acode=101



교보문고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75279195&orderClick=LAH&Kc=



반디앤루니스 http://www.bandinlunis.com/front/product/detailProduct.do?prodId=3497082



알라딘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75279197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2 Comments
  • 프로필사진 깜놀 2012.09.06 14:45 신고 허술한 동반체계일찌라도 뭉쳐서 덤비면 위협적이므로,

    이간질 요괴들이 작정을하고 들어와 능숙하게 휘젓어버린것으로 보임

    철수오빠든 재인오빠든 누군들 그와같은 파괴작업을 막아내지 못하고, 자기능력과 조직력없이 휩쓸리면

    해낼 수 있는 의미있는 일은 어떤것도 없으리라 생각합니다.



    잉.......그래두....난 김인성님 책 안사구 서점에 가서 몰래 봐야지

    답이 뭔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playing.thoth.kr BlogIcon Playing 2012.09.08 22:26 신고 안녕하세요 ~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위의 글이 사실이라면 전제가 필요하겠죠
    즉, 표현된 문장들의 근거를 어느 수준까지 동의하는지에 갈릴 꺼 같네요

    아무튼 높은 수준으로 동의한다면
    (이전 댓글도 달았지만)
    1. 모르고 실수한 것이라면 검찰의 조사로 불안증세를 보이겠지만
    2. 특정 부류의 합의에 의한 고의적인 행위라면 이 글을 보면서 주판을 열심히 돌릴 꺼 같아요

    직접 관여하신 진상조사에 대해서 언론이든 뭐든 제대로 밝혀져서 더 많은 사람들에게 공개되길 바랍니다

    P.S 현재는 대부분을 이해할 수 없습니다
    왜 공개를 못하고 있는 건지 안하고 있는건지요? 언론에서는 알고 말 못하는 건지 안하고 있는 건지도 모르겠습니다
    분명히 밝히진 부분이 없는데 어떻게 결론을 내린 건가요?
    특정 의원을 사퇴하지 않는 게 이상하다는 의미로는 뉴스가 나옵니다
    계속 누구는 사퇴해야 하고, 수습못하는 최고 위원들도 책임을 져야 한다고도 뉴스에 나옵니다

    밝히긴 싫고, 아니 밝히지도 않고, 결론을 내리는 게 아니라면 뭘 원하는 건가요?

    당연히 사람들은 이상해서 선뜻 부정확한 결론을 내리고 있습니다(진행형~)
    사간을 끌면서 대충 넘어가려는 걸 누가 모르나요?
    몰라서 부정확한 결론을 내리는 게 아니고, 이렇게 하는 게 정말 무능력하다는 알기 때문에 싸잡아서 그냥 더 이상 볼 것도 없다고 보는 겁니다

    물론 다 각자의 위치에서 치열하게 방법을 찾아가고 있겠죠
    제 생각이 모두 틀렸고, 단지 그걸 아직까지 발표하지 않는 것이길 바랍니다 (__)
댓글쓰기 폼